고니, 타짜의 갖고싶은 그남자가 아닌 태풍이었지요.

고니가 후루룩 휩쓰는 하루를 보내다보니, 뜨끈한 라멘이 왠지 땡기네요.

회사 근처 라멘집이 얼마전 생겼다는 동료의 말

그리고 새우튀김이 끝내줘요잉 >_< 이라는 말.. ㅋㅋ

그래서 오늘은 야탑역에 위치한 홍라멘으로 달려봅니다.


홍라멘은 법원기록소 사거리의 명가원 뒷쪽건물에 위치하고 있어요. 지도 투척!!


사거리를 건너면 이렇게 입간판을 볼수있고 그 골목으로 쭈우욱~~ 

저 끝까지 가는게 맞는건가 싶을때까지 쭈우욱~~

나무 장식을 따라 들어가시면!! 홍라멘 간판이 보이실거에요. 

못찾겠다 싶으시면 031-781-0420


실내는 점심때라 사람이 많아 찍지 않았어요!

일본 라멘집이나 돈가스집처럼 작은 테이블 여러개를 놓고 영업을 하는 곳이네요.


벽면의 메뉴는 이렇게 음료를 빼면 총 3가지로 나눌 수 있어요.

라멘! 돈부리! 카츠!


뭘먹지~~~ 하고 계시다면 그림이 첨부된 메뉴판을 보시고 선택하시면 선택이 좀더 쉽겠죠? ㅎ





크아악~~ 주류쪽의 새우튀김의 자태!! 역시 짱인가봐요!!

새우튀김을 시키면, 이렇게 쨘!!하고 다소곳이 놓여있는 새우튀김이 나와줍니다 흐흐흡~


새우튀김의 새우속살! 꽤 큰놈이 튼실하게 꽉 차있네요.


하지만,,, 제가 먹은거만 그랬는지 모르겠지만..

뭔가 기름을 흡수한 흡수체 느낌이랄까..

새우 속살은 맛있었지만 겉면의 튀김이 좀 그래서 아쉽..



그러다 친구가 시킨 오야꼬돈이 나왔어요

으아아~ 맛이썽~ 보이는 비쥬얼이네요.

제가 한입 훔쳐먹어본바로는, 닭가슴살이 어머머머..

요새 유행한다는 수비드 조리법으로 만들었는지 이렇게 촉촉 부드러울수가 없네요.

간도 적당하니 짭조름름하구요~



저는 나가사끼라멘을 시켰어요.

양이 어마어마 합니다..

많이 먹어제끼는 저도 양이 넘 많았어요.

새우 튀김으로 느끼함을 뱃속에 주입하지 않았다면

더 맛있게 먹었을지도 모르지만..

깔끔하고 약간 칼칼한 국물맛,

그리고 해물도 적당히 들어가고..

면도 나름나름 쫄깃~ 8천원이라는 가격이 괜츈하네용 


사진도 새우를 기준으로 요렇게 저렇게 찍어봅니당. 

그리고는 배부르다며 어느새 다 먹어버렸네요.


정통 라멘집을 따라가기엔 뭔가 부족하지만,

나름 괜찮아요.

야탑에 제가 알기로는 우동 잘하는집은 있지만 라멘집은 없는거 같은데

혹시 아시는곳 있으시면 제보 부탁 드립니당!! -ㅅ- 꼭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야탑1동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