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극히 개인적인 기준으로 꼽아보는 여름휴가 여행지 포스팅 그 두번째 입니다.


사실 이 여행은 돌아오는 4월 말 제가 여행하는 코스이기도 한데요.

4월 중순부터는 산토리니에 활기도 띄고 여행하기 좋아지는 시기라 선택하게 됐어요.

여행지를 선정하고 호텔도 어떤지 알아보느라 최근 포스팅이 너무 없었던걸 반성하며, 짱짱하게 포스팅 해보렵니다!



[여행시기] 4월

[여행지역] 그리스 산토리니

[예상비용] 132만 (2인기준, 항공권 비포함) + 즉흥식사는 별도 예상

[추천일정] 7박8일

■ 1일차

1. 공항도착: Santorini (Thira) National Airport (JTR)

2. 숙소이동/체크인/휴식 및 호텔 내 저녁식사&와인


■ 2일차

1. 호텔조식

2. 산토리니 투어

  - 리고스 민속 박물관(Lignos Folklore Museum)

  - 산토리니 섬 농산물 & 3코스 음식 설명

3. 중식 - 셀레느 레스토랑에서 점심식사 & 와인(pyrgos 위치)

4. 서식 - 현지에서 즉흥적으로 선택


■ 3일차

1. 호텔조식

2. 산토리니 섬 투어

  - 당나귀 투어

3. 중식 - 현지에서 즉흥적으로 선택

4. 석식 - 호텔 내 레스토랑(3코스 예약)


■ 4일차

1. 호텔조식

2. 호텔 수영장 이용/휴식

3. 중식 - 현지에서 즉흥적으로 선택

4. 석식 - 호텔 내 저녁식사&와인


■ 5일차

1. 호텔조식

2. 산토리니 남부 투어

  - 와인 3잔 시음

  - 레드 비치 관람

  - 블랙 비치(카마리 해변, 고대 티라산을 끼고 있음) 관람 & 수영

  - 메갈로호리(Megalochori) 마을 관람 : 블루 돔 교회 &종탑

  - 절벽 와이너리 방문: 칼데라 & 화산 경관 볼수있는 위치

3. 중식 - 현지에서 즉흥적으로 선택

4. 석식 - 현지에서 즉흥적으로 선택 & 맥주


■ 6일차

1. 호텔 조식 & 호텔 내 휴양

2. 산토리니 지역투어

3. 중식 - 호텔 내 식사

4. 석식 - 현지에서 즉흥적으로 선택

5. 밤시간 때 그리스식 웨딩 쇼 관람/전체요리 & 지역와인 포함


■ 7일차

1. 호텔 조식

2. 호텔 내 휴양 및 산책

3. 중식 - 현지에서 즉흥적으로 선택

4. 석식 - 호텔 내 레스토랑(3코스 예약)


■ 8일차

1. 호텔 조식

2. 체크아웃 : 오전 11시

3. 공항이동 : Santorini (Thira) National Airport (JTR)



<리고스 민속박물관>


<산토리니 레드비치>


<산토리니 블랙비치-카마리 해변>


<메갈로호리(Megalochori) 마을>

- 메갈로호리 마을의 자세한 포스팅: http://blog.naver.com/cheezekimchi/60023935799


<산토리니 투어>




[숙소] Volcano View Hotel(볼케이노 뷰 호텔) 

*또다른 명칭1: 볼케이노 뷰 호텔 앤드 빌라(Volcano View Hotel & Villas)

*또다른 명칭2: 볼케이노 뷰 바이 칼데라 컬렉션(Volcano View by Caldera Collection)

-성급: 5성

-주소: Fira Santorini 847 00, Greece

-체크인/체크아웃: 2PM / 11PM

-Volcano View Hotel은 산토리니 섬 서부쪽에 위치한 절벽 꼭대기에 멋지게 자리잡고 있으며, 칼데라 전경을 자랑하는 레스토랑/화산/바다/산토리니의 유명한 석양을 감상할 수 있다. 산토리니를 검색할때 나오는 유명한 수영장을 포함 3개의 수영장을 이용할 수 있다. 모든 객실에는 이런 전경을 감상할 수 있도록 객실 전용 발코니(또는 테라스) 혹은 프라이빗 수영장이 있다.

총 3개로 분리 구성되어 더욱 프라이빗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고, 산토리니 내에서도 유명한 숙소이다.


<예약한 객실 내부>





<호텔 전경>



[산토리니 날씨]

▷ 12-2월

혹자의 말에 의하면, 비오는 동화의 나라라고도 한다. 낮에는 우리나라 가을날씨지만 밤에는 날씨가 제법 추워 겨울 의류가 필요하다.

날씨가 춥다보니 산토리니의 많은 호텔, 상점, 레스토랑 들이 영업을 잠시 중단하는 시기이니 여행일정 결정시 꼭 확인이 필요하다.


▷ 3-4월

산토리니의 봄. 

약간 춥고 바람이 불지만 햇빛이 비추는 날이 많아 낮은 따듯함.

4월 말이 되면 이른 오후엔 바닷가 수영이 가능하며 낮엔 긴소매, 민소매(짧은상하의)+가벼운자켓 정도의 의상이 적당하다.


▷ 5월

따듯하고 맑은 날 지속. 5월 중순이 지나면 비는 거의 오지 않지만 밤에는 여전히 싸늘한 날씨라 스웨터나 점퍼를 준비해야 함.


▷ 6월

산토리니가 활기차지는 시기이며 성수기. 볕이 강해지고 더운 시기라 해변에서 시간을 보내기 좋음.


▷ 7-8월

연중 볕이 가장 강한 시기이며 무더운 날씨. 낮에는 볕이 너무 강해 야외활동을 오래하기 어려운 편이며, 썬블럭이나 선글라스 필수.

저녁은 약간 선선한 편


▷ 9월

7~8월에 비해 선선하고 야외활동을 하기 좋은 시기.


▷ 10~11월

비수기로 접어드는 시기. 맑은 날이 많은 편이지만 수영하기는 힘든 시기이며 가끔 비가 온다.



[산토리니 화폐]

▷ 유로(EUR)

▷ 1000원 = 0.82유로 (1유로 = 약1200원)



[한국 - 산토리니 비행시간]

▷ 약 17시간 소요(경유1일 경우)



[쇼핑 참고 리스트]

- 주류: 산토리니 와인 / 메탁사(달콤하고 진한 그리스 브랜디) / 우조(그리스 전통술, 한국 안동소주와 유사, 컵에 조금 따라서 물+얼음을 넣으면 맑은색에서 흰색으로 바뀌며 페퍼민트 향이 남) 

- 올리브오일 / 올리브오일 제품 / 가죽제품 등



[산토리니 여행정보 동영상]

출처: YTN 뉴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