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자역 카페거리에 이런 숨지않은 숨은 맛집이 있었다니!!

정자역을 종종 드나들었는데,

어째서 미방을 항상 지나쳤던걸까요?

ㅡ_ㅡ 왜일까.. 어째서지.. 흠흠


무튼! 선배가 추천한 맛집을 향해 가보니

요렇게 양고기집같지않은 양고기집이..

우리의 흔한 상상속 양고기집은 뭔가 좀.. 

다르자나요? 흐흐흐흐...


삿뽀로식이라더니

이런게 삿뽀로식 양고기집의 인테리어인가봅니당~

맛은 또 얼뭬나~ 맛나게 해주려고 이럴가용?


이렇게 1~2층 모두 운영하고 있고, 입구는 당연히 1층입니다^^




1층은 바 처럼 앉아먹는 곳이라 2층으로 올라가

여럿이 두런두런 이야기 나눌 곳으로 향합니다.

워오~ 벌써 사람들이 이렇게나...





일단 메뉴를 구경하실까용?

양갈비는 뼈가 포함되어 그런가 그람수가 좀 높죠?

하지만 가격도 좀 높죠.. ㅎㅎㅎㅎㅎㅎㅎㅎ

우린 양갈비 2인분

양등심 2인분을 우선 시켜봅니다.

양꼬치가 있는지 알고 열심히 달려왔는데

단촐한 메뉴를 보시면 아사겠지만...

양꼬치가 없어 실망한 저였지요....

부메뉴로 탕도 파니까 따끈한 국물 드실분은 탕도 시켜보세요~

우리는 고기고기파라서 고기만 ㅋ



고기고기파에게도 빼놓을 수 없는 그것!

술을 뭘로 시키지~~? 고민들 하시길래

전 양고기는 칭따오라고 외치고

나머지 분들이 좋아하는걸 하나씩 시켰지만

역시 칭따오가 인끼리에 꿀꺽꿀꺽 되었죠 ㅎ




요거.. 왜 저는 첨에 파프리카 절임으로 봤을까요?

먹어보니 씨를 제거한 토뭬토~

양배추, 오이, 토뭬토의 상큼하고 아삭한 피클

마..마이쪙...



고기와 함께 구워야 하는 그것은

바로 야채입니다.

별도로 시키지 않아도

요로코롬 맛나게 같이 불판에 뒹굴러중

양고기 친구들이 함께 등판해 주네요.

푸짐한 야채에~

양갈비의 높은 가격은 이제 머리에서 사라지고...



불판을 내주십니다.

요거 왠지 언양식인가. 뭔 식이죠?

그 불고기를 이런판에 궈먹는거 있는데..

암튼 그럼 판처럼 둥그런 놋쇠인듯한 불판을 내주네요.




거기에 일단 기름칠을 찔찔하고

양갈비를 올려줍니다.

치이이이이이이~~

아아 고기가 불판에 올려지는 소리란 >_<



그래서 또 다른 치이이이이이이~를 듣고싶어서는 아니고

고기를 많이 궈야 많이 먹으니깐..

또 다른 한점을 얹어봅니당




그리곤 굽고굽고굽고...






또 굽고굽고굽고..



잘라서 또 굽고굽고굽고..

구워야 먹으니깐요 크크크




다시 썽둥썽둥 자르고 정리해서 구워구워구워요.




크아~ 이제 야채도 고기도 얼추 다 익었느니 먹어볼까?

하는 순간에 이미 초토화 ㅋㅋ

정자역 미방이 좋은이유는!

요렇게 도톰한 양고기를 굽기 어려운데

종업원들이 모두 구워준다는것이 미방을 자꾸 찾게되는 이유가 아닌가 싶네용. 




참! 양고기가 다 구워졌으면 이렇게 소스를..

양고기집에 가면 종종 나오는 요 고추가루도 아닌것이 

맛나는 후레이크같은 고추가루같은 그런 양념이 있죠?

일단 그걸 볼에 담아내와줍니다.



그럼 거기에 간장소스인듯한걸 종업원이 부어주죠.

쨘~



청양고추의 매운 고추씨와 속을 모두 털어내서 아삭함만 남기도록

손질해서 쫑쫑 썰어내온 청양고추 쫑쫑

이걸 듬뿍 넣어도 아주 약한 매콤함과 식감을 줄뿐

매운걸 못먹는 분들도 일품의 식감을 느끼실 수 있을거랍니당




요렇게 

중국고추가루후레이크(?)+간장스멜소스(?)+청양고추쫑쫑

휘리릭 섞어서 요렇게 양배추피클+토뭬토피클+구운파>_<

위에 고기얹어 소스얹어를 하면

어느새 사라져요.

엄청 맛있거든요...

요 컷을 마지막으로 더이상의 고기컷은 없었습니다.

가보시면 알거에요...

저만 그런거 아니라구요... 정말입니당...


정자역 미방은 요기에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17-1 | 미방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