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항에서 리무진 버스를 타고 처음 도착한 곳은 제주 중문 관광단지였는데요,

딱 보이는 모퉁이의 그집

30년 전통 오성토속음식점이 마침 있어서 그곳으로 향해봅니다.

주문하면 얼마 안되서 이렇게 조금씩 담은 반찬을 내주고,

뚝배기도 차려줘요.

뚝배기는

전복뚝배기와 해물뚝배기를 시켰어요.



그럼 가짓수 많은 반찬을 탐구 해볼까요?

누구나 사랑하는(?)콘샐러드~

하지만.. 콘의 식감이 뭔가 투박한것이.. 으음..

그래도 항상 맛보는 그맛정도는 됐어요



요건 손두부, 뭐 손두부야 어떻게해도 맛있죠 ㅋ



무생채~

적당한 아삭함과 매콤함이 굳!



김치도 그럭저럭



요건 청포묵을 냉채처럼 해놓은것같은 보시는 그대로..

새콤한 맛이나요



콘샐러드에 이은 누구나 사랑하는 어묵볶음



콩나물은... 흠...

중국산인가 왤케 통통하니 길쭉할까요 ㅋ






산적꼬지..

요거야 뭐 우리가 아는 그맛입니다.

맛있지용 ㅋㅋ



도마고기를 맛보라고 이렇게 살짝 내줬는데요.

약간의 콤콤함과 함께 그럭저럭 괜차나요



바글바글~

뭐였더라 ㅋㅋ

아마 해물뚝배기였을거에요

국물에 가려져 내용물이 안보이는 불쌍사라니 ㅋㅋ



요게 전복뚝배기!

해물뚝배기에 전복 2개를 더 넣어준 거더라구요.

다른데서 먹었을땐 작은 전복이 엄처 많이 들어가있었는데...

그래도 역시 된장베이스의 해물뚝배기라 맛은 중타는 칩니다.



전복의 크기는 요정도~



메뉴 구경 휘리릭 해보세요~








원래는 사거리 모퉁이의 작은 집인 줄 알았는데요.

안쪽으로 들어가라는 표시가 있어서 가보니 

이렇게 너른 주차장을 갖고있는 큰 곳이더라구요.



여미지 식물원 방향에서 바라본 오성토속음식점

중문에 가보신분들이라면 여기 딱 어딘지 아시겠죠? ㅎㅎ


어쨌든 맛없어!!는 아니고 중타 정도입니다.

적당히 입맛에 맞고 맛도 그럭저럭...

실패는 안할 그런곳이었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예래동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