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 DREAMTRIP BALI


일정: 2016년 9월 17일(토) - 9월 22일(목) / 5박6일



꿈에도 그리지 않았던 발리 여행기를 이야기 하려고 합니다.

발리는 신혼여행이나 가는곳이지~

한국사람 많고 뭐 가봐야 뭐하겠어!!

라고 섣부른 판단을 했던 발리를 가게 됐습니다.


막상 일정을 잡고 예약을 하고났더니

두근두근 했지요.


비행 일정상 저렴하면서도 시간대가 맞는걸로 선택하다 보니

말레이시아 항공을 타게 됐지요.


하아... 말레이시아 항공 다신 안타렵니다.

음식도 서비스도 꽝꽝..

에비앙 물통을 놓고 수돗물을 주전자에서 따라주고

추워서 담요를 달랬더니 이건무슨 한정판도 아닌데

한정수량이라 못준다고 하고 ㅋㅋ


그래도 여행이라 즐거운 마음으로 참았지요.


일단 소개부터!!



말레이시아 항공기로

인천(ICN) -> 쿠알아룸푸르(KUL)

말레이시아 경유로 가게 되었어요.

말레이시아 부킷빈탕 후기는 지나번 올렸었지용.


저는 빵과 함께 나오는 메뉴를 시켰어요.

그냥저냥 굶을 순 없으니 먹는 정도였고,

케이크는 너무 달았네요. 흙 ㅠㅠ

모닝빵과 제주퓨어워터가 가장 맛있었어요!




그리고 2시간정도 후 간식으로 나온 샌드위치

빵을 엄청 좋아하는 저지만..

하아.. 이건 벽돌임..


단면도 보시면..

양상추 한장만 너어주네요.

햄은 많지만.. 빵이 너무 딱딱..

같이 준 쵸코바는 엄청 맛있었는데 ㅎㅎ



말레이시아 공항입니다.

우왕~ 아무래도 동남아 지역이라 이렇게 나무가 많은데

공항내부에 이렇게 나무를 심어

조경과 여름의 열기를 고려해 이용객을

즐겁게 해주네요.



간단히 밥을 먹으려고 첫 끼니를 해결할 수 있는

공항 내 식당으로 가봅니다.

말레이시아 항공기에서 내려 트레인을 한번 타면

좀 더 큰 공항쪽으로 이동합니다.

우리도 이동해서 찾은 올드타운이라는 밥집이네요.


제법 깜끔하게 잘 해놨지요?ㅎ




메뉴판이 주문하는곳에서 보는거랑 가격이 달랐어요

메뉴판에 있던 금액보다 조금 더 저렴하게 판매하고 있었답니다.


메뉴판과 주문영수증 가격을 보시면

확인하실 수 있겠지요? ^^



동남아 쪽의 저 요상한 오이가 참.. ㅎㅎ



요거요거가 참 국물도 맛있었고

면도 2가지를 혼합해 넣어줘 참 맛있었어요,



볶음면은 그냥그냥


밥은 땅콩과 멸치튀김을 왜 줬지?

생각했었는데

그게 있어야 맛있는 음식이었네요 

특유의 향신료를 사용한 소스를 같이 줬는데

고것도 매콤하면서 짭쪼름하니

맛있었습니다.


요게 볶음면의 메뉴판 사진인데

나온게 좀 비슷한가요?

좀더 닭고기가 바삭할줄알았는데

쵹쵹한 식감이었으니 참고하세요~




그리고 숙소로 향해봅니다.

말레이시아는 쿠알라룸프루 공항에서 나가면서

공항택시를 미리 카카오택시마냥 부르면서

결제를 할 수 있어요.

목적지를 정확히 이야기하고 요금을 내면

공항 밖의 택시에 영수증을 주고 타는 방식이랍니다.^^



차량의 번호판은 왠지 신기해 찍고 싶었어요. 흐흐



이렇게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프르에 도착한 일정이었습니다.

이 이후의 쿠알라룸푸르에서의 하루는 지난 포스팅을 참고해 주세요.

뭔가 뒤죽박죽 포스팅이지만

이제라도 순차적으로 하고 싶어 포스팅에 돌입해 봅니다 ㅎㅎ

쿠알라룸프르 부킷빈탕 후기 포스팅은 요기 >> http://likeuni.tistory.com/416





쿠알라룸푸르 영상

세상은 넓다에서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