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재 앨리스토리

그곳은 커피도 맛있었습니다.


앨리스토리 커피볶는집에 오기 직전,

양재시민의숲 2번출구로 나와

첫번째 골목 오른쪽으로 보면

앨리스토리 커피공장도 있던데


다음엔 거길 공략해 보겠습니다!


최근 양재르 자주 다니고 있네요.


어제

양재 세븐스텝에 이어

낮시간 동안 나의 아지트가 될

앨리스토리의 포스팅입니다.




여기 너무 작은곳 아닌가 싶었지만

쭈뼛쭈뼛 안으로 들어섰어요.

점원분들이

'어서오세요~♥'라며

반갑게 맞아주는 곳이네요.

바로 앞에 쇼콜라케이크가

일단 유혹합니다.



유혹을 물리치고

왼쪽으로 빛이 들어 쳐다보니

이렇게 메뉴판을 꾸며놨어요.


오늘은 뭘로할까~?싶죠?



그렇게 고민하면서 일단 둘러봅니다.

커피콩도

드립커피도

사갈수있도록 잘 진열해 두었네요,



내부는 역시

체인점 스럽지 않은 분위기죠?

일단 마음이 즐거워지네요.




베이커리 코너도 있었어요.

쿠키류

스콘

물도 종이컵으로 마실 수 있도록

잘 진열해 두었구요.




내부 한쪽으로는 요렇게

커피콩도 보관하면서

장식으로도 잘 인테리어 했네요.




그리고 한켠으로 대문사진에도 썼었던

뭔가 흐뭇한 사진입니다.

귀여운 등과 하느네요 ㅎㅎ




커피는 아메리카노로


헛헛한 배도 채워줄

프로볼로네치즈샌드위치



프로볼로네치즈샌드위치 셋트를 시켰고

5,500원이 아깝지 않았습니다.


바삭한 표면과 고소한 치즈와 햄의 짭조름한 맛까지

맛난 초저녁을 보낸

양재 앨리스토리에서의 스토리였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서초구 양재동 319-4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