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포스팅을 올리는 시기는 1월!!

그런데 왜 뜬금없이 노오란~ 은행잎이 보이는 사진이냐구요?

하..하..하...

그건 바로바로..

이렇게 은행잎이 노랄때

'오늘 점심은 저기!!'라고 외치고 야탑역 4번출구쪽에 위치한 모노끼를 찾아나섰었는데요.

항상 손님이 너무 많아서 그만...

 

 

 

요렇게 화사한 은행잎이 반겨줄때 못가보고..

 

 

이 아래 사진처럼, 요즘처럼 추운 날씨에 나뭇잎 다 떨어지고 간판도 훤~히 보이고 나뭇가지는 휑~한

그런 계절이 될때서야 가서 먹었어요.

늘 12시쯤 가면 사람이 많아서 한 5분정도는 일찍 가거나

딱 1테이블에 앉을 수 있도록 2~3명이 방문해야 먹을 수 있더라구요.

예전엔 순두부? 콩요리? 그런음식점이었는데

이제는 정확히 어떤 음식점이 있었는지 기억이 가물가물하게 만든 야탑역 모노끼를 갔어요!!오호호~

 

 

 

어쨌든!! 이제 먹었으니까!! 오늘은 야탑역에 있는 모노끼를 소개해 드려볼게요 ㅎㅎ

 

 

모노끼에 들어가면 이렇게 생돼지고기를 사용하고 주문하면 바로 튀겨 조리해주신다는 문구가 있어요.

근데 먹어보면 이 문구가 거짓말은 아니구나!! 하는 느낌이 있으실 거구요.

 

모노끼에선 요렇게 주류도 판매해서 저녁때 지나가다 보면 계속 장사를 하고 있답니다.

 

 

그리고 2층 난간 한켠에 붙어있는 매운맛의 효능!

왠 뜬금없이 매운맛의 효능인가 싶기도 하지만..

매운맛 돈가스가 있어서 그런게 아닌가 하는 추측을 해봅니다.

 

 

이렇게 메뉴는 당연히 돈가스를 기본으로 해서 이런저런 우동, 면류가 있어요. 

 

이렇게 2층으로 가는 길이 있는걸보니 당연히 2층 구조겠죠?

복층식으로 되어있는데

우리는 항상 1층에서 식사를 해서

윗층에서 내려다보는 전경이 어떤지는 아직도 모른답니다 ㅋ

 

 

 

일단 주문을 하면 요런 된장국을 가져다 주시는데요.

짜지도 않고 삼삼한것이 식전 에피타이져 느낌도 살짝 나요.

 

기본 반찬

단무지와 김치

어떤 돈가스집에가면

그야말로 김치를 분쇄수준으로 해놓는곳이 있는데

모노끼는 집어먹기 딱 적당하게 작게 잘 잘라놔서 그게 맘에 들어요 ㅎ

단무지도 한번 입에 댓던것을 반 잘라서 어딘가 놓지 않아도

편하게 먹을 수 있도록 1/4조각으로 구성해 놨구요.

뭔가 요런 작은 부분도 센스로 채워주시는 느낌이에요.

 

 

그리고 이제는 말씀 드려야 겠네요.

겨울철이라 그런건지..

이집의 하이라이트 메뉴는 카츠나베!!입니다.

정말 단언하겠는데요.

카츠나베입니다. 암요.. ㅋㅋ

카츠나베를 시키면 이렇게 뭔가... 흠...

회덮밥재료에 밥을 빼고 주시는 느낌의 샐러드를 주시는데요.

뭐 .. 좋아하는분들은 좋아하시고 잘 드시는 것 같은데

원래 제가 회덮밥을 좋아하지 않는지라.. ㅎㅎ

그냥 소스같은건 빼고 싱싱한 양상추 등등만 먹곤해요~

어쨌든 야채는 싱싱싱싱~

 

카츠나베를 시키면 요렇게 밥을 따로 한그릇 주시는데요.

밥이  항상 맛있어서..

집밥 느낌이에요.. T^T

아아~ 집밥 먹고 싶네요 ㅋ

 

 

드디어 드디어 짠!!

가츠나베가 선보여집니다.

먹ㄴ라고 정신없이 사진한장뿐인데요.

이 속에는 로스가스 반절과 우동면, 유부, 맛살, 쑥갓... 그리고 잘 양념된 저기 보이는 김치까지..

또 계란 등등 들어갔는데.. 흐흡.. 암튼 이 맛의 조화가 정말...

별그대에서 전지현씨가 말했던 것처럼 어마무시합니다.

뜨끈뜨끈함과 이 맛이 참 자~~~아아아알~ 어울려요.

 

 

참고하시라고 요 아래 사진은 야탑에서 다른 돈가스집에서 나오는 카츠나베인데요.

이곳도 맛이 없는곳은 아니지만..

일단 모노끼의 카츠나베를 먹고나면 뭔가 허전한 냄비속과 맛이라는 느낌이 드실거에요.

두가지의 비주얼만 딱 비교해 봐도 뭔가 모노끼의 카츠나베를 먹고 싶지 않나요? ㅎㅎ

 

 

이제 조만간 완전 통통한 로스까스 히레까스를 먹어보고 다시 포스팅을 올려볼게요 ㅎㅎ

정말 정말 통통한 고기가 반겨주는 사진으로 다음 모노끼 포스팅에서 만나요~~

 

 

 

전화번호 702-2929 이구이구! ㅋ 전화번호 재밌네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야탑1동
도움말 Daum 지도
  1. BlogIcon 2017.08.01 17:45

    회사가 근처라 많이 갔었는데 여기 맛있고 괜찮죠
    아쉬운건 저한텐 양이 너무 많아서 양줄이고 가격 내렸으면 싶음..

놀부부대찌개하면 부대찌개로 유명한 체인점이죠.

역시 구관이 명관? 이말이 맞나 싶지만.. ㅎㅎ

원래 판매하는 기본메뉴를 먹는게 가장 맛있는 것 같아요.

얼마전 점심시간에 부대찌개나 먹을까 하고 들어갔다나 '우삼겹 철판'이라는 메뉴가 있길래

우와~하고 한번 먹어보자하고 시켰습니다.

그러나.. 비쥬얼은 괜찮지만 뭐.. 우선 어떻게 나오는지 한번 살펴볼게요.

 

 

우선 들어가자마자 봐야하는것!!

 

바로 메뉴입니다. ㅎㅎ

메뉴가 벽에 붙어있는건 아니구요, 자리에 앉으면 메뉴판을 종업원이 가져다 줘요.

사진을 찍어보니 놀부에 이렇게 메뉴가 많았나 싶네요.

늘 오면 부대찌깨 메뉴만 보고 선택해서 그런가 봐요.

 

메뉴공개!!

제일 첨에 있는 우삼겹 철판구이가 바로 우리가 시킨 메뉴에요. 

 

 

 

 

 

 

요렇게 사이드 메뉴도~ ㅎㅎ

감자물만두 맛있어요!! >_<

 

 

이렇게 메뉴를 봤으면 가게안이 어떤가도 한번 둘러봐야겠죠?

 

놀부는 어딜가나 그렇지만

식욕을 돋우는 빨간색 테이블로 이뤄져있고

인테리어도 이렇게 깔끔하게 되어있어요.

화장지와 수저도 테이블 우측이나 좌측에 있어서 사용하기가 편리하구요.

 

 

 

드디어 우리가 주문한 우삼겹철판구이가 나왔어요.

우왕!! 비쥬얼이 짱이죠? ㅋ

이렇게 다시 보니... 차돌박이를 구워먹고 싶어지는건 왜일까요... (+ ̄Δ ̄)

 

이렇게 나온 우삼겹에 뚜껑을 철커덕!!하고 덮어줍니다.

 

 

덮고 불을켜고 있으면 이렇게 밑반찬이 세팅돼요.

제가 좋아하는 마카로니도 나오고.. 흐흡...

 

참 아래 사진에 제일 오른쪽 허여멀건한 접시는 쌀국수 사리에요 ㅋㅋ

역시 뭘 먹어도 이렇게 끓이거나 볶는 요리는 사리가 필수지요~~

 

 

불을켜고 좀 익혀서 뚜껑을 촥~ 열면 이렇게 먹음직스럽게 익어가는 우삼겹철판구이를 확인하게 됩니다.

 

 

 

여기서 볶아주시는 동영상 투척!!

 

 

지글지글~ 보글보글~ 맛나게 익어가고 있네요.

 

"자 다 됐습니다~~ 드셔도 되세요~"

라고 하셨지만

뭔가 아직 양념이 덜밴것 같아서 우리는 조금 더 끓였어요.

아래처럼! 요로코롬! 맛나 보이는 비쥬얼 ㅋㅋ

 

 

먹기시작!!

했는데...

혹시 콩불이라는 체인점 아시나요?

콩불에 소세지와 버섯을 좀 더 넣고 볶았지만 맛은 덜한 그런 요리였어요.

∠( ` 皿 ´)ㄱ

 

아이고 이런.. 쌀국수 사리와 볶음밥까지 먹으니 3명이서 각 1만2천원씩 지출했는데...

이런 무시무시한 결과라니..

기본 가격이 1만원이라는것도 사실 조금은 아까웠어요..

 

그래도 볶음밥은 맛있긴했어요.

하지만 놀부에서는 그냥 부대찌개 기본메뉴를 시켜드시는게 좋을 것 같아요.

우삼겹철판볶음보다는 그냥 콩불에서 콩불기본메뉴 드시는게 더 싸고 더 맛있는거 같네요.

 

 

 

드래도 나오면서 놀부 부대찌개집 외관을 한번 찍어봤습니다.

늘 알던 그 간판이죠?ㅎㅎ

야탑역 엔씨백화점 뒷쪽 라인에 있어요.

 

거리 풍경은 이렇네요.

추워지니 사람이 길에 별로 없었지만 그래도 몇몇분이 계셔서 꽃으로 가려봤어요 ^^

 

 

야탑역 놀부부대찌개에 저희처럼 우삼겹철판이 아니라

부대찌개를 드시러 오시려면

아래 지도랑 주소를 참고하시면 되겠네요.

 

[영업시간] 09:30 ~ 22:00  / 연중무휴

[주소] 분당구 야탑동 355-2 금호프라자 105 / 031-706-6555

 

아침일찍부터 영업하네요. 아침식사 하러가도 되겠어요 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야탑1동 | 놀부 부대찌개&철판구이 분당야탑2호점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